• 프린트
  • 메일
  • 스크랩
  • 목록
  • 글자크기
  • 크게
  • 작게

LH '공공임대상가 시범사업' 진행

저렴한 임대료와 일자리 창출 기대

기사입력 2017.08.21 17:47:52
  • 프로필 사진황인솔 기자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▲[출처= LH]



21일, LH가 '공공임대상가 시범사업'을 시행한다고 밝혔다.

LH가 입주민 삶의 질 향상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시범사업을 시행한다. LH는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소상공인과 사회적 기업 육성을 위한 공공임대상가를 지속 개발 중이며, 시범사업 결과분석을 통해 사업모델을 마련하고 확대추진할 예정이다.

이번 사업은 △성남여수 △화성동탄 △인천영종 △파주운정 △서울가좌의 총 5개 단지내 상가에서 진행되며, 공모를 통해 급식, 가사·돌봄, 교육 등 복지서비스 지원 및 사회적 기업을 선정할 예정이다.

공공임대상가 시범사업은 사회적 기업이 법인 명의로 신청 가능하고 한 개 법인이 복수의 상가를 신청할 수도 있다. 임대가격은 안정적인 경제활동 지원을 위해 시세 대비 매우 저렴한 수준으로 책정됐으며 최초 2년 계약 후 2년 단위로 갱신계약이 가능하다.

공모일정은 9월 4~6일 희망기업 신청접수, 8일 입점기업 선정, 14~15일 계약체결 예정이며,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공사 홈페이지 또는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.
황인솔 기자 breezy@eco-tv.co.kr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맨 위로